검색

오승록 서울시의원 "지난 3년 공약 이행 80%" 강조 눈길

8일 오후 의정보고회 서울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강당 600석 가득 메워

크게작게

기자뉴스 2017-07-08

▲ 오승록 서울시의원(우) 의정보고회 모습이다.     © 기자뉴스

고 노무현 대통령 청와대 의전 행정관으로 지난 2007년 남북정상회담 10.4선언 행사에 동참했던 오승록(49) 서울시의원이 지역주민들에게 지난 3년간 약속(공약)을 실천해 약 80%을 이행했다고 강조했다.

 

서울 노원을(하계1, 중계본동, 중계1, 중계4)이 지역구인 오승록 서울시의원은 8일 오후 4시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강당에서 지역 주민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의정보고회를 열었다.

 

오 시의원은 청와대 의전 행정관으로 지난 2007103일 군사분계선을 통해 남북정상회담을 하러간 고 노무현 대통령을 지근거리에서 수행했고, 실제 군사분계선을 함께 통과했던 몇 안 된 인물로 알려져 있다.

 

봉양순 노원구의원의 사회로 진행된 2017년 의정보고회에서 오승록 시의원은 지난 5월 개장한 서울시립과학관을 비롯해, 불암산 청소년 더불어 숲 개장, 2019년 하반기 착공이 목표인 백사마을 주택재개발, 건립 중인 불암 문화정보도서관, 치유의 숲길 불암산 자락길 및 자연 친화형 불암산 유아 숲 체험장 개장, 안심 보육환경조성 및 어린이집 보육 서비스 지원 확대, 관내 19개 학교 교육환경 개선, 2019년 하반기 착공예정인 상계동부터 왕십리를 잇는 경전철 등의 현안 실천사항을 지역주민들에게 보고했다.

 

▲ 의정보고회에 참석한 인사들이다. 좌로부터 김성환 노원구청장, 우원식 민주당 원내대표, 항창하 노원병지역위원장, 오승록 시의원, 김생환 시의원이다.     © 기자뉴스

의정보고회에 앞서 인사말을 한 오승록 의원은 의정보고회를 한다고 하니 어떤 분이 너가 한 시간 동안 얘기할 거리가 있겠냐고 해 충격을 받았다그래서 한 시간 동안 말할 거리를 찾아보니 있어, 오늘 의정보고회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오 시의원은 현장의 목소리를 끊임없이 들으면서 지역 발전에 힘을 쏟겠다제가 약속한 것은 반드시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축사를 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오 시의원이 과거 참여정부 청와대 의전 행정관으로 일을 했고, 노무현 대통령이 북한을 방문할 때 휴전선을 걸어 넘어 가는 것을 기획해 동행했다제가 17대 국회의원을 지내고 18대에 떨어져, 야인으로 있을 때 저와 손잡고 사무국장으로 함께 했는데 정말 열심히 했다, 아주 꼼꼼하고 주변 사람을 잘 살폈다고 강조했다.

 

▲ 지역주민들을 맞고 있는 오승록 시의원이다.     © 기자뉴스

김성환 노원구청장은 저는 지난 2008년부터 2012년까지 4년간 시의원을 했다이곳 노원 문화예술회관이 600석인데 꽉 찼다, 제가 시의원으로 일할 때보다 오승록 시의원이 훨씬 많은 일을 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장차 시의원 뿐 아니라 더 큰일도 맡겨 놓으면 잘할 것 같은 예감이 든다노원구에 시의원이 여섯 분이 있는데, 특히 오 의원은 파워가 있는 서울시 예결위원을 하면서 예산을 가져와 과학관, 더불어 숲 등 지역발전을 위해 힘썼다고 강조했다.

 

이어 축사를 한 황창하 더불어민주당 노원병지역위원장은 우리 구민들과 열심히 해 지난 대선을 훌륭하게 치러냈고, 정권교체를 했다이게 나라다라는 것을 피부로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 우리정치에서 가장 큰 문제가 민심하고 괴리된 현재 국회 의석구조라며 이런 상황을 종식시키기 위해서는 내년 전국지방선거에 승리해야 그때부터 제대로 된 국정 운영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그 선두에 오승록 시의원이 서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 지역주민들이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강당 600석을 가득 메웠다.     © 기자뉴스

정성욱 노원구의원은 제가 지켜봤을 때 오 시의원은 100여명의 서울시의원 중에 으뜸가는 시의원이라고 생각한다“2014년 첫 노원구의원이 돼 의정활동을 하는데 정말 많은 도움을 준 분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오 시의원은 자신이 걸어온 길을 시작으로 하계1, 중계본동, 중계1, 중계4동 등 지역 공약(현안) 실천 사항을 영상을 통해 의정 보고를 했다.

 

오승록 서울시의원은 전남 고흥 거금도에서 태어나 금산중학교와 금산종합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연세대학교 문헌정보학과를 졸업했다. 연세대학교 총학생회 부회장 학생운동을 시작했다. 국회의원 비서관, 노무현 대통령 청와대 행정관, 서울시의회 민주당 대변인과 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 환경수자원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했다. 현재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 오승록 시의원이다.     © 기자뉴스

 

 

기사입력 : 2017-07-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Share on Google+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