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속보] 김영남, 김여정 등 북고위급대표단 인천공항 도착

10일 문재인 대통령과 오찬 예정

크게작게

기자뉴스 이준희 기자 2018-02-09

<2보> 김여정 부부장 등 인천공항 의전실 입장 

 

<1보> 김여정 등 북고위급대표단 인천공항 도착 

 

[기자뉴스 이준희 기자]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여정 조선노동당 제1부부장,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등 북측 고위급대표단이 전용기를 이용해 9일 오후 1시 46분경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정부에서는 조명균 통일부 장관, 천해성 차관, 남관표 청와대 안보실 2차장을 인천공항에서 보내 북측 고위급대표단을 영접한다. 

 

김정일 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제1부부장 등 북측 고위급대표단은 이날 오후 저녁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개막식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리는 사전 환영 리셉션에는 김영남 상임위원장이 참석한다. 북측 고위급대표단은 10일 문재인 대통령과 비공개 오찬을 할 예정이다. 

 

북한 백두혈통 직계인 김여정 부부장이 10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만남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친서를 전달할지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기사입력 : 2018-02-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Share on Google+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