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재용 삼성부회장 "자식에게 경영권 승계 하지 않겠다"
6일 대국민사과문 발표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   2020-05-06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기자뉴스


이재용 삼성전자부회장이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에서 삼성의 노조 문제로 인해 상처를 입은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이제 더 이상 삼성에서는 '무노조 경영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6일 오후 3시 서울 서초구 서초사옥에서 삼성 경영권 승계와 노조문제 관련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이 부회장은 경영권 승계와 관련해 이제는 '경영권 승계'문제로 더 이상 논란이 생기지 않도록 하겠다며 법을 어기는 일은 결코 하지 않겠다편법에 기대거나 윤리적으로 지탄받는 일도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어 제 아이들에게 회사 경영권을 물려주지 않을 생각이라며 경영환경도 결코 녹록치 않은데다가 제 자신이 제대로 된 평가도 받기 전에 제 이후의 제 승계 문제를 언급하는 것이 무책임한 일이라고 생각해서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사과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기자뉴스. All rights reserved.